고용 뉴스

경남 노동단체 "창원성산 노동계 출신 후보 단일화하라"

2020-03-26 15:53:46

총선 후보 등록 마친 이흥석·여영국·석영철 모두 노동계 인사

경남 노동단체는 26일 창원시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4·15 총선 창원 성산 후보 단일화를 촉구했다.

이날 회견은 민주노총 경남본부 등 일부 노동단체 구성원들이 주최했지만, 민주노총 경남본부 공식 주최는 아니다.

이들은 "민주·진보·개혁 세력 모두가 승리하기 위해서는 창원 성산에서 조건 없는 후보 단일화가 필요하다"고 촉구했다.

그러면서 "경남 '정치 1번지'인 창원 성산의 자존심을 위해 노동 진영의 분열을 일으키지 말고 총선에서 승리하자"고 덧붙였다.

창원 성산에 출사표를 낸 더불어민주당 이흥석 후보, 정의당 여영국 후보, 민중당 석영철 후보는 모두 민주노총 경남본부에서 직책을 역임한 노동계 인사다.

세 후보는 이날 오전 창원시 성산구선거관리위원회를 찾아 후보 등록을 마쳤다.

/연합뉴스

* 당사의 허락 없이 본 글과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목록

좋은일터지표 - 좋은 일터의 기준을 제시합니다.

오시는길